google-site-verification=ksY6rKMo4mw1oBeO9urPrSM7TAFEjPUnGnBqbQh6oOg

"셋을 보고 있자니 이런 컨셉이 떠오르네.

   

      우린 함께 있을 때 무서울게 많은 븅X이었다."

             

                                   -극 중 이유비 대사-

 

이 영화의 주인공은 20살 청년들

 

인기만 많은 놈 '치호'(김우빈)

 

생활력만 강한 놈 '동우'(이준호)

 

공부만 잘하는 놈 '경재'(강하늘)

 

우리 주변에 한명쯤 있을법한 친구의 이야기를 유쾌하고 솔직하게 풀어낸 영화입니다.

 

이 영화의 시작은 그들의 첫만남인 고등학교 때부터 시작됩니다.

 

세 명의 주인공은 여학생 '소민'을 두고

 

신경전을 벌이면서 싸우면서 친해지게 됩니다.

 

인기 많은 놈 '치호' 가 '소민' 과 연애를 시작하게 되고

 

생활력 강한 놈 '동우'는 아버지 사업실패로 집안이 망하고

 

공부만 잘하는 놈 '경재'는 상위권 대학을 진학하게 됩니다.

 

이로서 '스물' 의 삶이 시작됩니다.

 

스무살이 된 세 친구는 나름의 목표를 가지고 있습니다.

 

'치호' 는 아무것도 하지 않지만, 더 열심히 아무것도 하지 않는 것

 

'동우' 는 어려운 집안형편 속에서 자신의 꿈인 만화가가 되는 것

 

'경재' 는 대학생활의 낭만을 즐기며 대기업 입사를 하는 것

 

이 영화의 끝에서 이들이 스무살 때 가진 목표를 과연 이뤘을까요?

 

제 생각에는 모두다 이루지 못했습니다.

 

'치호' 는 영화감독이라는 꿈을 찾아 영화계에서 일을 시작하게 되었고

 

'동우'는 만화가의 꿈을 저버리고 큰 아버지 공장을 물려받을 준비를 하였고

 

'경재'는 좋아하던 대학 선배로부터 상처를 받았습니다.

 

그리고 마지막 장면에서 그들이 함께 또 다른 갈림길에 서는 모습을 통해

 

스무살 이후에도 우린 늘 선택과 목표를 가지며 살아갈 것이고,

 

설령 이루지 못하더라도 다른 길이 존재할 것이라는 알려줍니다.

 

'경재'의 대사처럼 '뭐 있겄냐'

 

'동우'의 대사처럼 '그래 가자 가'

 

이 영화에 매료되었던 이유는 이런 현실성이라고 생각합니다.

 

우리 모두 스무살 때 나름의 목표를 가지고 있었지만,

 

생각만큼 이루지 못했던 기억을 가지고 있을겁니다.

 

그러나, 우리 모두 다른 목표를 향해 살아가고 있으며

 

그때의 기억을 누군가 공유하고 있을겁니다.

 

영화 스물이였습니다.

 

 

 

 

 

 

 

 

 

 

 

 

 

 

 

 

 

 

 

 

'#영화리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영화『인턴』리뷰.  (0) 2020.01.05
영화『뷰티인사이드』 리뷰.  (0) 2019.12.31
영화 『백두산』리뷰.  (0) 2019.12.30
영화『국가 부도의날』리뷰.  (0) 2019.12.28
영화『가장 보통의 연애 』리뷰.  (0) 2019.12.28
영화『스 물』리뷰.  (1) 2019.12.22
  1. 배수의 진 2019.12.22 14:59 신고

    좋은 정보가 많네요 구독할게요
    이번에 티스토리 오픈했는데 가끔 방문 구독 부탁해요~~~
    일상을 간단하고 재밌는 그림(움짤)괴 같이 적으려고 합니다

    https://besoojincarpedeum.tistory.com/m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