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oogle-site-verification=ksY6rKMo4mw1oBeO9urPrSM7TAFEjPUnGnBqbQh6oOg

 

코로나 19의 확진환자가 5명 추가되어 국내 확진자 수는 총 51명이 되었다.

 

갑작스러운 코로나19 환자의 증가는 '신천지' 교원인 31번 환자로부터 시작되었다.

 

이로써 대구 경북 코로나 확진이 전역에 퍼질것으로 우려되고 있다.

 

더 문제가 되는 것은 최근 해외에 다녀온 이력이 없음에도 이러한 코로나19 전파는

 

내국민들을 더욱 불안하게 만들것이다.

 

 

 

 

 

 

현재 신천지 대구교회에서 확진자가 추가 발생할것을 우려하고 있다.

 

이들의 증상은 발열과 두통 증상을 호소하였고 경북대병원을 찾았다고 한다.

 

정부는 현장대응팀과 함께 환자 발생 경위,이동경로등을 면밀히 파악하고 있다.

 

대응 조치로는 영천지역에 관련된 식당을 폐쇄한 것으로 알려졌다.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