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oogle-site-verification=ksY6rKMo4mw1oBeO9urPrSM7TAFEjPUnGnBqbQh6oOg

코로나19 여파로 국내 경제상황이 좋지 않다.

 

착한 건물주들은 월세를 받지 않고

 

수 많은 스타들이 기부에 동참하고 있는만큼

 

정부차원에서 이번 사태로 인한 경제불안을 해소시키려고 정책을 내놓았다.

 

그 중 신차 구입시 자동차 값에 포함되어 있던 개별소비세를 5%에서 1.5%로 낮추는 방안이 포함되었다.

 

작년 12월에 종료된 개소세 인하율보다 훨씬 큰 폭이므로

 

신차 구입예정이라면 이번이 기회라고 볼 수 있다.

 

 

 

 

또한, 국내 자동차 업계는 차종 별로 할인 혜택폭을 넓혔는데 다음과 같다.

 

-현대자동차

 

●아반떼 5~7%, 소나타 3~7%, 코나 2~7%, 싼타페 4~7% 할인

●아반떼 1.5% 저금리 할부

●i30, 벨로스터 각각 50만원 할인

●10년 이상 노후차 보유자 30만원 추가할인

 

 

 

 

-기아자동차

 

●모닝 50만원, K3 20만원, 스포티지 50만원, 카니발 100만원, K9 5% 할인

●10년 이상 노후차 보유자 30만원 지원

●생산월별 추가 할인

●만 60세 이상일 경우 모닝, 레이, K3, 니로, 구매시 20만원 지원 및 종합검진 이용권 제공

 

 

 

 

-한국지엠

 

●선수금과 이자가 없는 더블 제로 무이자 할부 프로그램

●신입생, 졸업생, 신규 입사자나 퇴사자, 신혼 부부, 출산 및 임신 가정, 신규 면허 취득자, 신규 사업자에게

   스파크 20만원, 말리부와 트랙스 등 30만원 추가 할인

●노후차 할인은 보유기간에 따라 최고 70만원 할인

 

 

 

-쌍용자동차

 

●블랙박스와 프리미엄 틴팅으로 구성된 패키지 무상 제공 또는 최대 100만원 할인

●전화나 온라인 사전상담객은 전 차종 1.5% 할인

●사회 초년생과 신혼부부, 신입생과 신규사업자 등을 대상으로 10만원 특별할인

 

 

+ Recent posts